바이올리니스트 박지윤, 라디오 프랑스 필하모닉 악장임명

바이올리니스트 박지윤씨(33세)가 프랑스의 유명 오케스트라중 하나인 라디오 프랑스 필하모닉에 한국인 최초로 악장으로 뽑혔습니다. 박지윤은 3차례의 오디션을 거쳐 최종 합격했으며, 앞으로 4개월의 수습 기간 이후 종신 단원 여부가 결정된다고 합니다. 라디오 프랑스 필하모닉 오케스트라는 정명훈 지휘자가 15년간 음악감독으로 있었으며 파리 오케스트라, 프랑스 국립오케스트라와 함께 프랑스의 대표적인 오케스트라로 꼽힙니다. 금호 영재출신인 그는 티보 바르가 콩쿠르 최연소 1위, … 바이올리니스트 박지윤, 라디오 프랑스 필하모닉 악장임명 계속 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