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빈 필하모닉, 또 여성단원 2명 입단

지난 2년간 공석은 모두 여성들이 차지

세계에서 가장 보수적인 오케스트라로 손꼽히는 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베를린 필하모닉과는 달리 여성 연주자의 입단이 어렵기로 손꼽혀 왔죠.

빈 필하모닉도 세계 음악계의 여성진출에서 동떨어져있지만은 못했습니다. 이번 2명의 바이올리니스트 오디션에서 모두 여성단원들이 입단했습니다.

총 21명의 결선진출자중에 뽑힌 두명의 여성 바이올리니스트는 헝가리 태생의 쥴리아 겐예(Julia Gyenge)와 러시아의 리야 야쿠포바(Liya Yakupova)가 차지 했습니다.

지난 2년간 빈필의 공석은 모두 여성 연주자들이 차지하고 있습니다.

 

오케스트라스토리 김기용 기자

태그

관련기사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Connect with

Back to top button
Close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