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사 news

서울시향 단원 확진…사랑제일교회 관련 레슨학생 통해 감염

서울시립교향악단(서울시향) 단원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확진됐다. 이 단원은 사랑제일교회 관련 확진자인 서울예고 학생으로부터 개인 레슨 과정에서 감염된 것으로 드러났다.

17일 서울시, 서울시향, 종로구 등에 따르면 서울예고 학생 2명이 최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데 이어 이 중 1명을 만나 서울 시내 연습실에서 개인 레슨을 했던 서울시향 단원이 전날 확진됐다. 해당 학생은 성북구 사랑제일교회 관련 확진자다.

 

기사원문보기 클릭!

관련기사

13 Comments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Connect with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