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사 news

손열음, 英 출신 전설적 지휘자 마리너 협연 ‘모차르트’ 발매

"모차르트 협주곡 전곡 녹음" 의기투합 불구 첫곡 녹음 후 마리너 별세로 '미완의 꿈'으로,10월 전국투어 공연 계획도

[서울경제] 피아니스트 손열음(32·사진)이 영국 출신의 전설적 지휘자인 고(故) 네빌 마리너와 협연한 앨범을 16일 발매했다.

‘모차르트’라는 타이틀이 붙은 이 앨범에는 제목 그대로 모차르트 피아노 협주곡 21번과 변주곡이 담겼다. 한국을 대표하는 젊은 피아니스트 중 한 명인 손열음은 지난 2016년 4월 마리너가 이끄는 오케스트라 ASMF가 내한 공연을 가졌을 때 협연자로 무대에 섰다. 이 공연 후 마리너가 모차르트 협주곡 전곡 녹음을 제안하면서 손열음과 ASMF는 첫 곡으로 협주곡 21번을 녹음했다. 하지만 안타깝게도 그해 10월 마리너가 92세의 나이로 별세하면서 협주곡 전곡 녹음은 미완의 꿈으로 그치고 말았다. 손열음은 “고심 끝에 비록 미완이지만 이 앨범을 그대로 출시해 마리너를 추모하는 마음을 담고자 했다”고 설명했다.

.

.

.

기사원문 보기

관련기사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Connect with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