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사 news

K클래식, K팝과 손잡는다…서울시향·SM엔터 업무협약

장르간 협업으로 문화 콘텐츠 발전 모색 서울시향, 7월 중 SM 노래 편곡해 발표 서울시향 측 "클래식 대중화 기여할 것"

서울시립교향악단은 SM엔터테인먼트와 ‘장르 간 협업을 통한 문화 콘텐츠의 확장 및 발전’에 대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지난 10일 서울 종로구 서울시향 연습실에서 가진 협약식에는 강은경 서울시향 대표, 이성수 SM엔터테인먼트 대표이사 등이 참석했다.

국내 오케스트라와 K팝 대표 엔터테인먼트 기업이 업무협약을 체결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서울시향과 SM엔터테인먼트는 앞으로 K클래식과 K팝의 우수성을 전 세계에 알리고 장르를 뛰어넘은 차별화된 콘텐츠를 제시함으로써 한국 문화 콘텐츠의 발전을 이끌어 갈 계획이다.

이번 업무협약의 첫 번째 프로젝트로 대중에게 많은 사랑을 받은 SM엔터테인먼트 발표곡을 서울시향이 오케스트라 버전으로 새롭게 편곡, 연주해 오는 7월 초 SM 스테이션을 통해 음원을 공개할 예정이다. 서울시향이 K팝 연주곡을 발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서울시향 관계자는 “SM엔터테인먼트와의 협업을 통해 클래식 대중화에 기여하고 음악으로 전 세계에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한다”며 “앞으로도 양사는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좋은 클래식 콘텐츠를 선보일 것이다”라고 말했다.

 

기사원문바로가기 클릭!

관련기사

3 Comments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Connect with

Back to top butt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