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사 news

오케스트라, 게임 음악 품으니 남성 관객들 몰렸다

세종문화회관 '리그 오브 레전드 라이브' 20~30대 남성 호응 예매자 60% 달해

바위술사 ‘탈리야’, 용 조련사 ‘트리스타나’, 별의 창조자 ‘아우렐리온 솔’, 잔혹극의 거장 ‘진’ 테마가 연이어 터져 나오자 세종문화회관 대극장 내 열기가 가파르게 상승했다.

KBS교향악단의 웅장한 현악과 밴드의 강렬한 일렉 기타 소리가 유기적으로 맞물리면서 사운드가 절정으로 치달았다. 오케스트라의 고전적인 분위기와 록 밴드의 역동적인 에너지가 묘하게 시너지를 내며 객석을 감쌌다.

 

 

기내원문보기 클릭!

관련기사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Connect with

Back to top button